◈◈NEO패스뉴스
장바구니 | 보관함 | 주문배송조회 | 회원가입 로그인
수험교재 대학 신학기 교재 수험가소식 자료실 질문과답변 커뮤니티 위탁판매 고객센터

각종 자격증과 취업에 관련한 소식입니다
제 목
자격시험에서도 부정행위는 있었다 2007/01/28 03:36:28
글쓴이
조회(2,218)
공무원시험에서 부정행위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상황 속에, 한 국가공인 시험에서 집단 부정행위가 포착돼 충격을 주고 있다.
경찰청 특수 수사과는 24일 국가공인의 정책분석평가사 자격시험을 운영하면서 시험부정을 저지는 혐의로 정책분석평가사 협회대표 박모(51), 기획국장 류모(37), 검정과장 주모(27) 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.
경찰은 또한 이들에게서 시험문제를 미리 제공받아 시험에 응시한 김모(48)씨 등 37명을 불구속 입건했다.
경찰에 따르면 모대학교수인 박씨는 사단법인 정책분석평가사협회의 대표로 있으면서 2000년부터 정책분석평가사 강의를 개설하고, 이 후 공무원, 대학교수, 경찰간부, 기업인, 군 장교 등 사회지도층 인사101명을 수강생으로 모집하여, 1인당 80여만원씩 총 1억 여원의 수강료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.
특히 지난해 11월 9일 실시된 제 9회 정책분석평가사 1차 시험에서 시험관리규정상 면접대상이 아닌 이들의 1차 시험을 전부 면제해줬으며, 같은 달 28일 실시된 2차 시험 문제와 답안을 수강생에게 e메일을 통해 미리 제공한 것으로 밝혀졌다.
경찰의 한관계자는 “부정행위를 저지른 응시자들은 자신의 경력관리를 위해 이 자격증 시험을 치른 것으로 나타났다.”며 앞으로 국가공인 자격증에도 철저한 감시체계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.”라고 밝혔다.
정책분석평가사는 정부나 지방자치단체가 추진하는 정책이나 사업을 분석?평가, 그 효율성을 높이는 역할을 맡는 전문자격증으로 2003년 국가공인으로 인정받았었다.
코멘트(0) 닫기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 
이름 : 비밀번호 :
목록보기답변쓰기 새글쓰기
이전글 국가기술 자격, 대폭 변경될 듯   2007-01-28 0 2570
다음글 최근 경찰 출원규모 “3만 명은 기본”   2007-01-28 0 1623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
패스뉴스 장바구니 패스뉴스 마이페이지 패스뉴스 고객센터 패스뉴스 개인정보보호정책 패스뉴스 이용약관 패스뉴스 이용안내 패스뉴스 광고제휴안내 패스뉴스 회사소개
패스뉴스 패스뉴스
PASS RSS
위로